'철파엠' 에릭남 "내가 왕이 될 상인가" 이정재 성대모사로 웃음 선물
2019. 11.15(금) 09:29
철파엠, 에릭남
철파엠, 에릭남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철파엠'에서 가수 에릭남이 영화 '관상'의 명대사를 따라했다.

15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서는 최근 신규 앨범 '비포 위 비긴(Before We Begin)'으로 컴백한 가수 에릭남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철파엠'에서 에릭남은 자신의 한국 이름 남윤도를 딴 '윤도우화' 코너를 진행했다. 콩트에 앞서 에릭남은 "패러디 연기를 잘 하진 못한다. 그런데 과거 tvN 예능프로그램 'SNL'에 출연하며 몰아서 한 적이 있다"며 부끄러워했다.

이후 에릭남은 애교 있는 목소리와 걸걸한 목소리를 오가는 콩트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에릭남은 "약간 터프하게 말하는 게 나쁘지 않은 것 같다"고 자화자찬했다. 이를 들은 청취자가 "'관상'의 이정재 같다"고 하자 에릭남은 작품 속 이정재의 명대사인 '내가 왕이 될 상인가' 성대모사를 유쾌하게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에릭남은 지난 14일 '비포 위 비긴(Before We Begin)'을 발매했다. '철파엠'에서 에릭남은 "8개 수록곡이 모두 영어로 녹음됐다"면서 "(저스틴 비버에) 전혀 꿀리지 않는다. 저스틴 비버가 대표적인 대중 팝 음악인데, 제 앨범에 수록돼 있는 곡들도 모두 다 좋은 곡이다"라며 남다른 자신감을 뽐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SBS 파워FM '철파엠'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에릭남 | 철파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