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진이한, 무식욕자 입맛 담긴 반전 냉장고 공개
2019. 11.18(월) 17:00
냉장고를 부탁해
냉장고를 부탁해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냉장고를 부탁해’에 배우 진이한이 출연해 무식욕자 입맛이 담긴 반전 냉장고를 공개한다.

18일 방송될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배우 천정명과 진이한이 5주년 특집을 맞아 찾아온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는 모델하우스를 방불케 할 정도로 식재료가 질서정연하게 정리된 진이한의 냉장고가 공개됐다.

특히 진이한의 냉장고에서는 정성이 담긴 엄마표 밑반찬이 잔뜩 나와 눈길을 끌었다. 진이한은 “라면 하나를 먹어도 어머니가 김치를 여섯 가지나 주신다”라며 엄마의 사랑이 가득 담긴 밑반찬들을 자랑했다. 그는 셰프 군단에게 직접 시식을 권하기도 했다.

하지만 진이한은 냉장고 속 풍부한 식재료에도 불구하고 “사실 지금까지 살면서 무언가를 먹고 정말 맛있다고 느낀 적이 없다”라고 고백했다.

특히 진이한은 “미각이 죽은 건지 발달이 안 된 건지 모르겠다”라며 ‘무식욕자’임을 고백해 셰프 군단을 당황시켰다. 이어 진이한은 “소고기를 좋아한다” “요즘 버터 브레첼에 관심 가기 시작했다” “만두는 손에 잡히는 대로 다 먹는다” 등 계속되는 반전 입맛으로 스튜디오를 혼란에 빠뜨렸다.

이어 ‘무식욕자’ 진이한을 위한 셰프들의 요리 대결이 펼쳐졌고, 완성된 요리 시식에 나선 진이한은 “미쳤다” “정말 맛있다”라며 순식간에 요리를 해치웠다. 심지어 진이한은 “미각을 찾은 것 같다”며 광란의 웨이브 댄스 시식평까지 선보여 큰 웃음을 자아냈다.

진이한의 미각을 깨우며 5주년 특집 리미티드 에디션 절대 반지를 차지할 셰프는 이날 밤 11시에 방송되는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냉부해 | 진이한 | 진이한 냉부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