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보민 "'날녹여주오' 종영 후 컴백, 침착함 배웠다"
2019. 11.18(월) 17:13
골든차일드 보민
골든차일드 보민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그룹 골든차일드 보민이 드라마와 음악 활동을 병행해온 근황을 밝혔다.

골든차일드의 첫 정규앨범 '리부트(Re-boot)'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18일 오후 서울시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렸다.

보민은 17일 tvN 드라마 '날 녹여주오' 종영한 다음날 곧바로 골든차일드로 컴백하게 됐다.

이에 대해 보민은 "컴백과 드라마의 종영이 하루 차이여서 그동안 낮에는 촬영하고 새벽에는 안무 연습을 하느라 스케줄을 소화하기에 체력적으로 힘들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특히 보민은 "연기를 하면서 침착함을 배울 수 있었다. 촬영장에서 침착해지는 연습을 하다보니 무대에서도 도움이 많이 됐다"며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을 내비쳤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골든차일드 | 보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