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 "군대 생활 만족, 연기 생각 안 났다" [화보]
2019. 11.19(화) 09:56
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
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강하늘의 화보가 공개됐다.

19일 한 패션 매거진은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출연 중인 강하늘의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에선 잠시 옹산의 ‘황용식’에서 벗어나, 배우 강하늘의 빛나는 외모를 여지없이 드러냈다. 그가 콘셉트 강한 의상과 주얼리를 찰떡같이 소화해낼 때마다, 현장에 있던 여자 스태프들은 열화와 같은 환호를 보냈다고. 무엇보다 드라마 촬영 마지막 스케줄을 진행하고 있는 와중에 시간을 쪼개어 밤샘으로 화보 촬영을 진행해야 했던 극한의 상황에서도, 가장 밝게 웃고 피곤한 기색 없이 적극적으로 촬영에 임하는 모습에 인간 강하늘의 진면모를 느낄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이어지는 인터뷰에서 강하늘은 '동백꽃 필 무렵'에 대해 "엄청난 시청률을 얻은 작품이기보다는 많은 동료들과 재미있게 지낸 시간들로 기억될 것"이라 말했다.

또한 강하늘은 "많은 분들이 '군대에서 얼마나 연기를 하고 싶었으면 '동백꽃 필 무렵'에서 저리 열심히 할까?'라고들 하신다. 그런데 나는 군대에 있었던 시간이 아주 좋았다. 솔직히 연기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지 않을 정도로 말이다"라는 것. 그러면서 강하늘은 "군대에서 힘들기도 했지만, 그 기간 동안 홀로 고민하고, 책 읽으며 가진 시간이 너무 즐거웠다"고도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동백꽃 필 무렵'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강하늘은 곧장 연극 준비에 돌입하고, 2020년 1월부터 '환상동화'라는 작품으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아레나 옴므 플러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강하늘 | 동백꽃 필 무렵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