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 배수지 "혼자하는 촬영 많아 외로웠다"
2019. 11.19(화) 11:57
백두산 배수지
백두산 배수지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영화 '백두산'에 출연하는 배우 배수지가 촬영 에피소드를 전했다.

'백두산'(감독 이해준 김병서)의 제작보고회가 19일 오전 압구정 CGV에서 열렀다.

배수지는 이번 영화에서 아비규환이 된 도심 속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최지영 역을 맡아 연기한다. 이 가운데 이날 배수지는 "실제로 경험해보지 못한 부분이라 걱정이 많았는데 현장에서 굉장히 실제같은 분위기를 만들어주셔서 몰입하는데 그렇게 어렵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배수지는 "근데 혼자 하는 촬영이 많아 좀 외로웠다"고 덧붙였다.

배수지는 "선배님들이랑 같이 하는 촬영이면 힘이 많이 됐다"며 함께 호흡을 맞춘 선배 배우들에 대한 감사함을 드러냈다.

'백두산'은 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인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배우 이병헌 하정우 마동석 배수지 등이 출연한다. 12월 개봉.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배수지 | 백두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