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길 '시베리아 선발대' 종영, "진짜 여행"
2019. 11.22(금) 16:23
tvN 시베리아 선발대, 김남길
tvN 시베리아 선발대, 김남길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김남길이 드디어 시베리아 횡단열차의 긴 여정을 마쳤다.

21일 tvN 예능프로그램 '시베리아 선발대'가 종영했다.

이날 방송에서 종착지인 모스크바에 당도한 선발대들은 그냥 걷기만 해도 감탄을 자아내는 관광명소들 사이에서 수많은 기념사진들을 남기며 12일 간 여정의 마지막을 장식했다.

이렇게 짧지만 긴 일정을 마무리한 김남길은 "여행 속의 여행이다. 프로그램으로 만났지만 그 속에서 여러분들과 함께 진짜 여행을 했다."는 느낌이 든다고 솔직한 마음을 전하며 축배를 담은 잔을 부딪혔다.

이어 3개월이라는 시간이 흐른 뒤 서울 모처에서 재회한 남길과 멤버들. 근황토크로 입을 뗀 이들은 여행 때의 기억을 떠올리며 그 뒷 이야기들을 풀어놓기 시작했다.

'선발대 김남길'과 '연예인 김남길'의 갭 또한 매력 포인트 였고 특히 앞서 진행됐던 라이브방송에서 언급되며 일찍이 기대감을 모았던 '충무로 게임'의 실체까지 공개되며 눈길을 끌기도 했다.

소소하지만 강렬한 기억과 추억들을 안겼던 시베리아 횡단열차. 이 날들을 뒤돌아보며 김남길은 "더 타고 싶다. 기차는 기차 나름의 느낌이 있었고, 이런 환경을 접할 기회도 없다. 좋아했던 만큼 많이 아쉽다"며 소회를 밝혔다.

이렇듯 일상 속의 힐링 포인트를 선사했던 '시베리아 선발대'의 김남길. 그는 비록 고되고 힘든 상황일지라도 어떻게 마음을 먹느냐에 따라 얼마든지 현재를 즐길 수 있음을 직접 보여주며 안방에 감동을 안겼다.

또한 무심한 듯 하면서도 세심하게 주변을 배려하고, 잠깐 지나치는 인연조차 의미를 부여하며 챙기는 모습들은 츤데레 면모 외에 또 다른 인간미를 발산하며 매력을 드러냈다.

한편 김남길은 영화 '클로젯'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tv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남길 | 시베리아 선발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