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수향, 故구하라 추모 동참…제24회 문화예술상 시상식 불참 [공식입장]
2019. 11.25(월) 14:55
임수향
임수향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임수향이 그룹 카라 출신 故 구하라를 추모하기 위해 일정을 취소했다.

임수향 소속사 관계자는 25일 티브이데일리에 "임수향이 제24회 문화연예 시상식에 참석하지 않기로 했다. 생전 고인과 친분이 있었기 때문에 추모하는 의미에서 불참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임수향은 구하라와 SBS 예능프로그램 '주먹쥐고 소림사'에서 만나 친분을 쌓았고, 고인을 추모하기 위해 이날 진행되는 제24회 문화연예 시상식에 불참하기로 결정했다.

구하라는 24일 자택에서 숨진 채발견됐다. 지인이 구하라를 발견, 경찰과 소방당국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현재 구하라 씨가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자세한 사항에 대해 현재 수사 중이기에 구체적으로 말씀드릴 수 없다"고 했다.

지난 2008년 그룹 카라의 멤버로 데뷔한 구하라는 그룹 해체 후 국내외를 오가며 솔로 활동을 해왔다. 특히 일본에서 큰 인기를 끌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구하라 | 구하라 사망 | 임수향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