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두전' 장동윤 "김소현과 호흡 최고, 연기할 때 편했다" [인터뷰 맛보기]
2019. 11.27(수) 18:20
조선로코 녹두전 장동윤
조선로코 녹두전 장동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조선로코-녹두전'에 출연한 배우 장동윤이 김소현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장동윤은 27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모처에서 KBS2 '조선로코-녹두전'(극본 임예진·연출 김동휘)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다.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 작품이다.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글/그림 혜진양)이 원작이다.

장동윤은 극 중 과부로 변장해 미스터리한 과부촌으로 숨어든 여장 남자 전녹두 역을 맡아 미밀을 품고 있는 예비 기생 동주 역의 김소현과 함께 주연 호흡을 맞췄다.

이날 장동윤은 김소현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함께 연기하면서 편했고, 또 호흡이 좋았다"고 말했다.

이어 장동윤은 "소현 씨가 워낙 좋은 배우이다 보니까 함께 연기하는데 있어 불편함 없었다"고 했다.

장동윤은 "경력이 많다 보니까 확실히 연기할 때 여유가 있더라"고 김소현에 대해 이야기했다.

장동윤과 김소현이 함께 호흡을 맞춘 '조선로코-녹두전'은 지난 25일 밤 32회 방송을 끝으로 종영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동이컴퍼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조선로코 녹두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