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저격' 홍민지 누구? #보이스퀸 참가자 #SM 연습생 출신
2019. 11.29(금) 14:30
홍민지, 태연
홍민지, 태연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보이스퀸' 출연자인 홍민지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다.

홍민지는 28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보이스퀸'에서 'SM 연습생 출신'으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홍민지는 "어쩌면 소녀시대가 될 뻔 했던 17년 전 SM 연습생 출신, 결혼 3년 차 홍민지입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했고, 홍진영 '사랑의 배터리'를 선곡해 불렀다. 심사위원 태진아의 선택으로 2라운드에 진출했다.

이날 홍민지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소녀시대가 데뷔하는 거 보고 사실 눈물을 흘렸다. '내 자리가 저긴데'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또한 '보이스퀸' 출연 계기에 대해 "신랑이 '한번 더 해봤으면 좋겠다. 그동안 원했던 무대에 서서 신나게 노래를 부르는 모습을 봤으면 좋겠다'고 해 참가 신청을 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방송 직후, 그룹 소녀시대 태연이 자신의 SNS에 홍민지를 저격하는 글을 게재해 논란이 야기됐다.

태연은 "우리 8명은 소녀시대라는 그룹으로 데뷔하기 위해 꽤 오랜 시간부터 모든 걸 걸고 최선을 다해왔다. 결코 하루아침에 뚝딱 만들어진 그룹이 아니다"라며 "최고의 구성원을 만들기 위해 노력한 건 사실이나 우리는 대중들에게 보이기 전부터 수없이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내왔고 누구나 한 번쯤 거쳐 갈 수 있는 버스정류장 같은 그런 팀이 아니다"라고 적었다.

이어 태연은 "저희와 같이 땀 흘린 추억이 없으신 분들은 함부로 소녀시대 이름을 내세워서 저희를 당황하게 하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다"며 불쾌한 심경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MB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소녀시대 | 태연 | 홍민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