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이야기' 강신일 "휴일, 가족들에게 집중" (최파타)
2019. 12.03(화) 14:19
최파타
최파타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최파타'에서 배우 강신일이 가정적인 면모를 뽐냈다.

2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는 영화 '집 이야기'(감독 박제범) 출연 배우 이유영과 강신일이 출연했다.

강신일은 "우리 집은 다섯 식구라서 한 자리에 모이는 것이 쉽지 않다"라고 이야기했다. 그는 "그중에서도 내가 제일 못 지킨다"며 "집에 있을 때는 가능한 식구들에게 집중하려고 한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강신일은 "아이들이 내가 옆에 있는 것만으로도 좋아해 준다"며 가족에 대한 애정 표현을 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최파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강신일 | 최파타 | 최파타 강신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