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이석훈 “스마트한 내 이미지? 실망할 것” [T-데이]
2019. 12.03(화) 17:54
대한외국인, 이석훈
대한외국인, 이석훈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가수 이석훈이 ‘대한외국인’에 출연해 자신의 스마트한 이미지에 대해 해명했다.

4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대한외국인’에서는 가수 이석훈, 정세운, 익스 출신 이상미가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그룹 SG워너비로 데뷔한 이석훈은 훈훈하면서도 스마트함이 돋보이는 지적인 외모로 뇌섹남 발라더의 이미지를 형성해왔다.

하지만 그의 이미지에 조금씩 금이 가는(?) 일이 벌어지기 시작했는데. 이석훈은 퀴즈 도전에 앞서 자신 있는 유형을 묻는 MC 김용만의 질문에 “다 어렵지만, 차라리 상식 퀴즈를 뽑고 싶다. 어려우니까 제가 틀려도 이해해주실 것 같다”며 약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대한외국인 팀에서 본인을 한국인 팀의 에이스로 꼽자, “왜 저라는 사람을 그렇게 의식하고, 대단하게 생각하시는지 모르겠다”며 스스로를 디스하기까지 했는데. 이어 그는 “스마트한 이미지는 잘못된 것 같다. 저의 외면적인 모습 때문에 많은 분이 저를 똑똑한 사람으로 착각하시는 것 같은데, 오늘 큰 실망을 하실 것”이라며 우려의 마음을 드러냈다.

그럼에도 함께 출연한 가수 이상미는 “이석훈 씨의 이미지가 그냥 나온 것이 아닐 것이다. 적어도 8, 9단계까지는 문제없을 것”이라며 여전한 기대감을 드러내 뇌섹남 발라더의 어깨를 더욱 무겁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날 저녁 8시 30분 방송.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대한외국인 | 이석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