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어보고서' 정해인, 백종원 향한 팬심 "믿고 먹을 수 있다"
2019. 12.04(수) 07:07
걸어보고서 정해인, 백종원 언급
걸어보고서 정해인, 백종원 언급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걸어보고서'에서 배우 정해인이 요리 연구가 백종원을 향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3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이하 '걸어보고서')에서는 정해인이 백종원을 언급했다.

뉴욕 그랜드 센트럴 역으로 간 정해인은 그곳에서 가장 큰 오이스터 레스토랑을 방문했다. 그는 "백종원이 먼저 다녀간 곳"이라며 "그분이 오신 곳이라면 믿고 먹을 수 있다"고 팬심을 드러냈다.

이어 정해인은 백종원이 먹은 굴과 직원이 추천해준 굴을 주문했다. 정해인이 맥주를 주문하자 직원은 "21살이 넘은 것이 맞냐"고 질문했다. 이에 정해인은 웃으면서 "32살"이라고 대답했다.

앞서 백종원이 추천한 굴을 맛 본 정해인은 "왜 추천했는지 알겠다. 무척 달다"라며 만족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걸어보고서']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걸어보고서 | 백종원 | 정해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