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미나, ‘내가 가는 길이 꽃길이다’ 추천사 써준 유해진과 인연은?
2019. 12.05(목) 08:43
손미나 김영철
손미나 김영철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아나운서 출신 여행 작가 손미나가 배우 유해진과의 인연을 밝혔다.

5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는 작가 손미나가 출연해 자신의 책 ‘내가 가는 길이 꽃길이다’에 대해 이야기했다.

‘내가 가는 길이 꽃길이다’는 유해진이 추천사를 써 줘 이목을 모았다. 이에 김영철이 유해진과의 인연을 묻자 손미나는 “제 인생에서 가장 힘든 순간에 엄청난 의리를 보여주셨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손미나는 “저희 아버지가 아프실 때 우연히 유해진 씨 아버지도 같은 병동에 입원을 하셨다. 투병 기간 동안 서로 아버지를 위해 응원했다”고 이야기했다.

또 손미나는 “유해진 씨 아버지는 얼마 전에 세상을 떠나셨지만, 당시엔 건강하게 퇴원을 하셨다. 저희 아버지는 돌아가셨는데 조문도 와주셨다”며 유해진을 향한 고마움을 표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철파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손미나 | 유해진 | 철파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