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두, 이나래 응원 부탁 “어떤 사정이었는지 다 들었다”
2019. 12.13(금) 12:57
연애의 맛3 강두 천명훈
연애의 맛3 강두 천명훈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강두가 ‘연애의 맛3’를 통해 만난 이나래와 이별한 심경을 밝혔다.

지난 12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맛3’에서는 강두, 천명훈이 이별 동창회를 하는 모습이 담겼다.

강두는 언제 헤어졌냐는 물음에 “촬영이 끝난 건 한 달 정도 됐다. 기분이 좀 이상하긴 하더라”며 “이렇게까지 가슴이 아픈가 싶으면서 좀 착잡하더라”고 밝혀 패널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방송 후인 13일 강두는 한국일보와의 인터뷰를 통해 시청자들에 대한 감사 인사를 전하며 이나래와의 이별에 대해 언급했다.

해당 인터뷰에서 강두는 이나래와 관련한 반응도 쏟아지고 있는 것에 대해 “댓글을 많이 보진 않았지만 나래 씨에 대한 얘기들이 있더라. 사실 방송엔 안 나갔지만 (이나래가) 손편지도 주고 어떤 사정이었는지도 다 들었다. 충분히 납득하고 이해가 갈만한 일이 있었다”고 밝히며 이나래를 향한 응원을 해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연애의 맛3’에서 강두는 이나래로부터 “개인적인 일 때문에 아무래도 만남이 어렵겠다”는 끝인사를 듣게 됐다. 이에 강두는 담담히 이별을 받아들이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조선 ‘연애의 맛3’]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강두 | 연애의 맛3 | 이나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