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희, 영화 '자백' 출연 확정…소지섭과 부부 호흡 [공식]
2019. 12.19(목) 14:51
자백 황선희
자백 황선희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황선희가 영화 '자백'(가제) 출연을 확정 지으며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자백'(감독 윤종석·제작 리얼라이즈픽쳐스)은 밀실 살인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남자와 그의 변호사가 사건의 진실에 다가서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 영화 '마린보이' 등을 연출한 윤종석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신과 함께' 시리즈를 제작한 리얼라이즈픽쳐스의 새로운 작품이다.

황선희는 '자백'에서 재벌가의 딸이자 미술관 관장으로 분해 소지섭과 부부 호흡을 맞춘다. 황선희는 앞서 출연을 확정 지은 소지섭과 김윤진, 나나에 이어 작품에 합류해 탄탄한 라인업에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현재 tvN 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에서 냉철한 감사 팀장으로 톡톡한 활약을 펼치고 있는 황선희는 영화 '자백'에서는 또 다른 결의 연기로 '만능 소화력'을 뽐낼 예정이다. 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 '러블리 호러블리', '한 번 더 해피엔딩', '주군의 태양', '싸인'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남다른 존재감을 선보여온 황선희의 열일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영화 '자백'은 지난 16일 크랭크인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프레인TP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자백 | 황선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