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2' 전광렬, 콧수염 붙이고 장민호로 강렬한 변신 [T-데이]
2019. 12.23(월) 11:27
마리텔, 전광렬
마리텔, 전광렬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마리텔2'에서 배우 전광렬이 콧수염을 붙이고 추억을 회상했다.

23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이하 '마리텔2')에서는 전광렬, 황제성의 '이승 탈출 NO. 1' 상황극이 공개된다.

이와 관련 '마리텔2' 측이 공개한 사진 속에는 콧수염을 장착한 전광렬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끌었다. 알고 보니 이는 다수의 레전드 짤을 탄생한 드라마 '태양을 삼켜라'의 장민호로 변신한 모습인 것. 도티는 "배역을 위해 수염을 길렀었다"는 전광렬의 말에 즉석에서 콧수염 분장을 제안했고, 콧수염을 붙인 전광렬은 당시를 회상하며 추억에 잠겼다고 말했다.

특히 여러 사진 중에는 황제성이 드라마 '청춘의 덫' 속 전광렬의 짝사랑 상대 심은하로 변신해 수줍은 연기를 펼치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런가 하면 전광렬은 '전광렬의 이승 탈출 NO. 1'이라는 말을 탄생시킨 '레전드 사망 씬'들을 되짚어볼 예정이다. 전광렬은 연기 파트너 황제성의 다양한 상황 설정에 몰입해 연기를 펼치던 중, 점점 과해지는 설정에 결국 "너 한 번 죽어(?) 봐"라며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광렬이 들려주는 '그때 그 광렬' 이야기와 '전광렬의 이승 탈출 NO. 1' 상황극은 23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마리텔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마리텔 | 전광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