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아린 "홍록기, 잘못 인정 안 해"(동치미)
2019. 12.26(목) 21:39
홍록기 아내 김아린
홍록기 아내 김아린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동치미'에서 김아린이 남편 홍록기에 대해 이야기했다.

26일 재방송된 MBN '동치미'에서는 김아린이 출연해 홍록기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김아린은 "결혼해서 행복한데, 오빠가 밥먹을 때 흘리지 않았으면 좋겠고 손톱을 깎아서 떨어트렸으면 주웠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아린은 "내가 이야기 했을 때 잔소리라고만 생각하고 잘못을 인정하지 않는다"고 홍록기에 대한 불만을 토로했다.

그러면서 김아린은 홍록기와의 결혼 후 세간의 시선으로 인한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김아린은 "모델 김아린이 아니라 홍록이 와이프라는 내용이 붙으면서 주변의 반응이 달라졌다"라며 "남편 잘 버는데 왜 나와"라고 묻는 사람들도 있다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N '동치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아린 | 홍록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