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 연기고충 “신세경에 매달리는 러브신” (ft.수상소감)
2019. 12.30(월) 23:25
2019 MBC 연기대상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로운 이재욱 남녀신인상 김성주 한혜진 봄밤 정해인 류수영 박하선 남동생
2019 MBC 연기대상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로운 이재욱 남녀신인상 김성주 한혜진 봄밤 정해인 류수영 박하선 남동생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가 신세경과의 애정신을 언급했다.

30일 밤 방송된 ‘2019 MBC 연기대상’은 MBC 김성주, 모델 한혜진 진행 아래 상암동 MBC에서 생중계됐다.

이날 차은우는 신세경과의 ‘신입사관 구해령’ 촬영 당시를 언급했다. 그는 “누나와 애정신이 힘들었던 기억이 난다. 제가 매달리는 그런 애정신이었는데 촬영이 힘들었다”라며 첫 애정신의 난이도를 언급했다.

이에 스페셜 MC로 나선 홍윤희는 “저희는 늘 어디 매달려보기만 해서 익숙하지만, 얼마나 힘드셨겠냐”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신세경, 차은우는 시청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최고의 1분 커플상을 수상했다.

차은우는 이날 수목드라마 부문 남자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그는 소감을 통해 "열심히 연기에 임했지만 부족함도 느꼈고 아쉬운 점도 많았다. 마음 아프긴 했는데, 지금 돌이켜보면 소중하고 값진 시간 같다. 많은 것을 배웠다"고 전했다.

이번 시상식에는 한지민, 정해인, 김준한, 임현수, 김혜윤, 로운, 이재욱, 이나은, 이태리, 정건주, 이준영, 김슬기, 신도현, 서이숙, 한지혜, 이상우, 오지호 등 다수 배우들이 참석했다.

올해의 드라마 후보는 ‘검법남녀 시즌2’, ‘봄밤’, ‘신입사관 구해령’, ‘어쩌다 발견한 하루’, ‘특별근로감독 조장풍’이다. 최고의 1분 커플과 올해의 드라마는 시청자 투표를 통해 결정된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2019 MBC 연기대상’]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2019 MBC 연기대상 | 신입사관 구해령 | 차은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