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MBC 연기대상’ 한국사회, 조장풍, 김동욱이라는 초상 [종합]
2019. 12.31(화) 00:32
2019 MBC 연기대상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로운 이재욱 남녀신인상 김성주 한혜진 봄밤 정해인 류수영 박하선 동생
2019 MBC 연기대상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로운 이재욱 남녀신인상 김성주 한혜진 봄밤 정해인 류수영 박하선 동생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2019 MBC 연기대상’의 영예의 대상 주인공은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으로 분한 김동욱이었다. 배우가 실제 11kg을 증량한 일도 그렇거니와, 세상의 ‘갑질’ 단면을 풍자하거나 깨부순 극중 주인공은 한국사회가 해갈해나가야 할 한계와 정면 봉착하며 시청자들에게 미묘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했다. 조장풍을 올해의 히어로로 손 꼽을만한 이유다.

30일 밤 방송된 ‘2019 MBC 연기대상’은 MBC 김성주, 모델 한혜진 진행 아래 상암동 MBC에서 생중계됐다.

이날 ‘2019 MBC 연기대상’은 의미 있는 올해의 조용한 수작들을 조명했다. 안판석 사단의 ‘봄밤’, 퓨전사극멜로 ‘신입사관 구해령’, 웹툰을 리메이크한 완성도 높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등 달콤한 멜로극을 비롯해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이라는 유쾌한 사회고발극이 그것이다.

신인상은 올 한 해 10대는 물론 젊은층의 뜨거운 인기를 한몸에 받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풋풋한 남녀 배우들이 ‘올킬’했다. 김혜윤, 로운, 이재욱은 웹툰 원작을 리메이크한 드라마 완성도에 말미암아 10대들의 로맨스 연기를 설렘 가득한 톤으로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호평 받았다.

이에 화답하듯 극중 연기를 펼친 에이프릴 이나은, 로운이 사랑스러운 축하 무대를 컬래버레이션 콘셉트로 꾸몄다. 로운은 시상식 무대에 앉은 다양한 배우들에게 장미꽃을 선물로 건네며 훈훈함을 더했다.

조연상은 처음으로 상을 받아봤다는 정시아, 오래도록 배우 생활을 지속해온 오대환에게 돌아가 의미를 더했다. 작가상으로는 근로자들을 향한 ‘갑질’ 문제를 조명하며 사회의 단면을 보여준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의 김단비에게 돌아갔다.

최고의 1분 커플상은 ‘신입사관 구해령’의 차은우, 신세경이 수상했다. 시청자들이 100% 문자투표로 수여한 상으로, 이들의 인기를 엿보게 하는 대목이었다.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는 웹툰 원작으로 참신한 연출력, 완성도를 자랑한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결정됐다.

대상은 최우수연기상 후보들 중 선정됐다. 시청자위원회의 공정한 비밀투표, 기자, PD 등의 공정한 심사 아래 결정된 주인공은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을 연기한 배우 김동욱이었다. 김동욱은 오랜 드라마, 영화를 비롯해 다채로운 장르 경력이 탄탄한 케이스다. 대상에 이견 없는 그의 연기와 존재감은 올해 MBC를 빛낸 일등공신이었다. 무엇보다 갑질 악덕주들을 통쾌하게 응징한 극중 조장풍의 신념은, 과로사회로 불리는 한국이 개선해나가야 할 여러 한계들을 짚어주는 대목이었다. 공교롭게도 이 같은 드라마의 사회 고발은 현재의 MBC가 판타지처럼 바라는 방송사의 지향점이기도 할 것이다.

이번 시상식에는 한지민, 정해인, 김준한, 임현수, 김혜윤, 로운, 이재욱, 이나은, 이태리, 정건주, 이준영, 김슬기, 신도현, 서이숙, 한지혜, 이상우, 오지호, 노민우 등 다수 배우들이 참석했다. 시상자로 임지현, 김재경, 강기영, 이설, 송가인, 조보아, 장기용, 옥택연, 이연희 등 다수의 스타들이 동참했다. 축하무대로 에이프릴, MBC 명작 ‘여명의 눈동자’의 뮤지컬 군단 마이클리, 테이, 최우리의 뮤지컬 일부가 공개돼 의미를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다음은 수상자(작) 명단

▶ 대상
김동욱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 최우수연기상
일일·주말드라마 부문
(남) 이상우 (황금정원)
(여) 예지원 (두 번은 없다)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부문
(남) 김동욱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여) 임지연 (웰컴2라이프)

수목드라마 부문
(남) 정해인 (봄밤)
(여) 한지민 (봄밤), 신세경 (신입사관 구해령)

▶ 우수연기상
일일·주말드라마 부문
(남) 류수영 (슬플 때 사랑한다)
(여) 박세완 (두 번은 없다)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부문
(남) 오만석 (검법남녀 시즌2)
(여) 박세영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수목드라마 부문
(남) 차은우 (신입사관 구해령)
(여) 김혜윤 (어쩌다 발견한 하루)

▶ 씬스틸러
노민우 (검법남녀 시즌2)

▶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

▶ 최고의 1분 커플
신세경 차은우 (신입사관 구해령)

▶ 작가상
김단비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 조연상
일일·주말드라마 부문
(여) 정시아 (황금정원)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부문
(남) 오대환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수목드라마 부문
(남) 이지훈 (신입사관 구해령)

▶ 청소년 아역상
이수아 (웰컴2라이프)

▶ 신인상
(남) 로운 이재욱 (어쩌다 발견한 하루)
(여) 김혜윤 (어쩌다 발견한 하루)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2019 MBC 연기대상’]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2019 MBC 연기대상 | 봄밤 | 한지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