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번 이혼’ 박해미 정신과상담 “전남편 외롭게 했다” (모던패밀리)
2020. 01.04(토) 00:07
모던패밀리 최준용 한아름 아들 류필립 미나 나이차 박원숙 백일섭 임지은 고명환 박해미 아들 황성재 이혼 전남편 황민
모던패밀리 최준용 한아름 아들 류필립 미나 나이차 박원숙 백일섭 임지은 고명환 박해미 아들 황성재 이혼 전남편 황민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박해미가 음주운전 사망사고를 낸 전 남편 황민을 향한 가슴 깊은 죄책감을 고백했다.

3일 밤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모던 패밀리'에서는 최준용과 아내 한아름과 아들, 류필립 미나, 박원숙, 백일섭, 임지은 고명환, 박해미와 아들 황성재 등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박해미는 양재진 정신의학과 전문의를 만났다. 그는 전 남편 황민이 후배와 함께 동승해 음주운전 사망사고를 낸 사고를 회상하고, 삶과 이혼의 아픔을 토로했다.

박해미는 “내가 잘못했다는 생각도 든다”라며 “여자가 더 경제적 활동을 할 때 남자가 오는 자격지심 같은 게 있을 거잖냐. 제가 신경을 쓴다고 써도 다 못 썼고, 자기는 혼자 술에 의지했고 외로웠을 거다” 저도 모르게 남편의 그런 부분을 놓게 되더라”라고 말했다.

박해미는 “저도 모르게 제 눈물을 스스로 막아왔던 것 같다”라며 눈시울이 붉어졌다. 그는 “제가 결혼생활을 연거푸 하면서 세상의 무서움을 혼자 이겨냈다”라며 “그런 건 부모님에게 한 마디도 안했다. 반대하는 결혼을 해서.. 늘 스스로 자존심이 세서 혼자 감당했었다”라며 지난 날을 아프게 회상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N '모던패밀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모던패밀리 | 박해미 | 양재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