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 일본' VAV, 경자년엔 아시아 활동 박차
2020. 01.06(월) 13:07
VAV 아시아
VAV 아시아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그룹 VAV(브이베이브이)가 연초부터 글로벌 활약을 펼친다.

VAV(에이노 에이스 바론 로우 지우 제이콥 세인트반)는 오는 18일 태국 방콕에서 '애플우드 페스타 인 방콕'(APPLEWOOD FESTA IN BANGKOK)에 출연해 태국 팬들과 만난다.

이번 페스타에서 VAV는 '포이즌'(POISON) '119' '비너스' '플라워'(Flower) '세뇨리따'(Senorita) '기브 미 모어'(Give me more) 등 총 10곡의 무대를 선보이며 다양한 퍼포먼스와 특유의 매력으로 현지팬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VAV는 지난 2018년 태국 현지 유명 연예매체 다라데일리(Daradaily) 시상식에서 베스트 퍼포먼스상을 수상하는 등 현지에서 큰 인기를 모으며 태국에서 K팝 대표 아티스트로 자리매김 했다.

다음달 1일에는 일본 도쿄에서 단독 팬미팅을 진행하며 글로벌 활동에 박차를 가한다.

일본 팬미팅은 지난해 9월에 이어 팬들의 요청으로 인해 진행되는 앙코르 공연이다. 팬사인회 등 다양한 이벤트로 현지팬들에게 선물 같은 시간을 선사할 계획이다.

특히 오는 2월 전 아메리카 대륙을 아우르는 그랜드 투어를 예정하고 있어 글로벌 팬들의 이목이 더욱 집중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지난해 4000여 명의 관객을 운집하며 '2019 유럽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VAV는 올해부터 활동 폭을 넓히며 K팝 대표 아티스트로서 '글로벌돌'의 자리를 더욱 견고히 할 전망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A TEAM 제공]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VAV | 아시아 | 아이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