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이영은-이채영, 위킹 여신 등극 ‘샤카당 트레일 코스 추천’
2020. 01.10(금) 09:10
배틀트립
배틀트립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배틀트립’ 이영은, 이채영이 워킹 여신에 등극한다.

10일 방송되는 KBS2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는 배우 이영은, 이채영, 김산호, 김사권이 출연한다. 네 사람은 지난해 4월부터 10월까지 방송된 KBS1 일일 드라마 ‘여름아 부탁해’의 주인공들로 드라마를 통해 쌓은 우정이 여행으로 이어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대만 화롄을 이영은, 이채영과 김산호, 김사권이 각각 팀을 나눠 떠난다. 이에 금주 방송에서는 같은 여행지이지만 각기 다른 느낌의 화롄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 가운데 이영은, 이채영이 걷기 전도사으로 거듭났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두 사람은 편안한 복장으로 트레일 코스를 걷고 있다. 깎아진 돌길과 푸른 산이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평온하게 만든다. 이채영은 걷는 내내 주변을 둘러보며 감탄을 금치 못하고 있는데, 화장기 없는 얼굴에도 굴욕 없는 미모를 뽐내고 있다. 그의 미모가 숲길을 더욱 환하게 밝힌다.

두 사람이 걷는 길은 화롄의 샤카당 트레일 코스. 두 사람은 에메랄드 빛을 내며 흐르는 시냇물과 가는 길목마다 펼쳐지는 그림 같은 경치에 감탄을 연신 터트렸다. 특히 이영은은 “걷다 보니 치유되는 느낌이다. 두통이 있었는데 숲 향을 맡으면서 사라졌다”며 걷기를 폭풍 찬양하기 시작했다. 이채영은 “상쾌하고 신비롭다”며 연신 엄지를 치켜세웠다. 이에 이영은-이채영을 워킹 여신으로 거듭나게 만든 샤카당 트레일 코스가 공개될 본 방송에 기대감이 상승한다.

금요일로 자리를 옮긴 이후에도 변함없이 사랑 받고 있는 ‘배틀트립’은 10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배틀트립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