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준 “처남 지드래곤, 무심한 듯 잘 챙겨줘”…“첫 만남 땐 격한 후회” 왜?
2020. 01.12(일) 21:00
김민준 지드래곤
김민준 지드래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 배우 김민준이 출연해 상남자와 엉뚱 매력을 넘나드는 반전 입담을 선보인다.

12일 밤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배우 김민준이 출연한다.

빅뱅 지드래곤의 누나와 결혼해 큰 화제를 모은 3개월 차 새신랑 김민준이 녹화 스튜디오에 등장하자 “야생마 느낌이었는데, 깔끔해졌다”라며 MC와 母벤져스에게 뜨거운 환영을 받는다.

김민준도 이에 보답하듯 아내와 풀 러브 스토리를 솔직하게 밝혀 녹화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는 후문.

특히 김민준은 무심한 듯 잘 챙겨주는 처남 지드래곤의 츤데레美에 폭풍 감동을 받았던 에피소드를 공개해 모두의 부러움을 자아내기도.

하지만 깨가 쏟아지는 새신랑인 줄만 알았던 김민준은 지드래곤과 첫 만남에서 격한 후회(?)를 할 수밖에 없었다고 한다. 심지어 처갓집에 처음 인사드리러 간 날 “제대로 피(?) 봤다!”라고 말해 대체 무슨 일이었을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한 김민준의 사소한 말 한마디 때문에 ‘미우새’ 녹화장에서는 역대급 설전이 벌어지는데, 이에 MC들이 ”왜 이렇게 일을 크게 만들어요~“ 라며 한탄해 스튜디오가 웃음바다가 됐다는 후문이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민준 | 지드래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