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풀인풀' 설인아, 김재영 정체 알았다 [종합]
2020. 01.12(일) 21:15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설인아가 김재영의 정체를 알게 됐다.

12일 저녁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극본 배유미·연출 한준서, 이하 '사풀인풀')에서 구준휘(김재영)가 김청아(설인아)와의 이별로 힘들어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구준휘는 동생의 죽음과 연관 있는 김청아와 억지로 이별한 뒤 고통스러워했다. 구준휘는 도진우(오민석)와 술을 마시기도 했고, 거리에 음주 단속을 나와 있는 김청아의 주변을 몇 바퀴씩 돌며 몰래 그를 지켜보기도 했다.

이 가운데 김청아는 구준휘의 엄마가 선우영애(김미숙)를 만났다는 사실을 우연히 알게 돼 분노했다. 김청아는 구준휘가 이별을 선언한 이유가 집안의 반대임을 짐작했다. 다만 김청아는 구준휘의 엄마가 홍유라(나영희)인 줄은 모르고 있는 상황.

화가 난 김청아는 구준휘를 다시 만났다. 김청아는 "어머니 잘 계시냐. 구준휘 씨 어머니가 나 반대하시는 거 맞냐. 솔직하게 대답해달라"고 다그쳤고, 구준휘는 "그렇다. 반대한다"고 답했다.

김청아는 "우리 엄마 몰래 만나지 말고 저 불러서 저한테 직접 하시라고 전해달라. 저한테는 얼마든지 하셔도 되는데, 우리 엄마는 안 된다"고 소리쳤다. 이어 "나 마음 접을테니까 걱정 안 하셔도 된다고 전해달라. 그 쪽이 나 길바닥에 버리고 간 건 참을 수 있지만, 그 쪽 엄마가 우리 엄마한테 뭐라고 하는 건 못 참는다. 혼자 잘 먹고 잘 살아라"고 분노했다.

구준휘는 뒤돌아서 가는 김청아를 바라보며 그의 이름을 불렀다. 하지만 김청아는 "내 이름 부르지 말아달라"며 냉정하게 돌아갔다.

문제는 김청아가 구준겸의 교통사고 누명을 쓴 강시월(이태선)과 점차 가까워지고 있는 것. 김청아는 홍유라가 자신에게 분노의 감정을 가진 지도 모른 채 강시월의 누명을 벗겨줄 것을 부탁했다.

설상가상으로 김청아는 구준휘가 구준겸의 형이라는 사실을 눈치챘다. 김청아는 구준겸이 형이 있다고 했던 말을 떠올리며 오열했다. 그리고 사실을 확인하기 위해 구준휘의 집으로 찾아갔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재영 |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 설인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