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스럽게' 은지원 "김종민, 앞으로 구례 오지 마" 폭소
2020. 01.13(월) 17:46
자연스럽게
자연스럽게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자연스럽게' 은지원과 김종민이 색다른 브로맨스를 선보인다.

13일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자연스럽게'에서는 은지원과 김종민의 수제 달고나 제조 도전기가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은지원은 큰 달고나에 욕심 내는 김종민을 보고 "이거 다 먹고 당 수치 재보자"며 당뇨 걱정을 해 폭소를 자아냈다. 또한 두 사람은 달고나 만들기에서도 내기를 빼놓지 않았다.

김종민은 "찍힌 모양대로 떼어 내는 데 성공하면 그 사람의 소원을 들어주는 것"이라고 은지원에게 제안했다. 그러면서 김종민은 '나는 몸살 기운이 있으니 마사지와 쌍화탕을 소원으로 걸겠다"고 말했다. 은지원은 "내가 이기면 너는 앞으로 구례 오지 마"라고 답하자 김종민은 동공 지진을 일으켰다. 결국 김종민은 "그냥 치킨 내기로 하자"며 한발 물러섰다.

'자연스럽게'는 아름다운 시골 마을의 빈 집을 세컨드 하우스로 삼고 입주한 셀럽들이 평화롭지만 놀라운 휘게 라이프를 선보이는 소확행 힐링 예능이다. 매주 월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종민 | 은지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