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편의점 샛별이' 출연 검토 중, '열혈사제' PD와 만날까
2020. 01.13(월) 20:31
김유정
김유정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김유정이 '편의점 샛별이' 출연을 검토 중이다.

13일 김유정 소속사 싸이더스HQ 측은 티브이데일리에 "김유정이 라이프타임 새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출연 제안을 받고 이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편의점 샛별이'는 4차원 순수 악녀 알바생과 허당끼 넘치는 훈남 점장의 로맨스 스토리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특히 SBS 드라마 '열혈사제'를 연출한 이명우 PD가 연출을 맡기로 해, 김유정과 이명우 PD가 만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김유정은 지난해 JTBC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에 출연한 이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유정 | 편의점 샛별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