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트맨’ 황우슬혜 “권상우와 부부 연기 후, 결혼하고 싶어졌다”
2020. 01.14(화) 16:04
히트맨,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
히트맨,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히트맨’의 배우 황우슬혜가 권상우와의 케미에 대해 말했다.

영화 ‘히트맨’(감독 최원섭·제작 베리굿스튜디오)의 언론시사회가 서울시 광진구 자양동에 위치한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됐다. 현장에는 최원섭 감독을 비롯해 배우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 등이 참석해 작품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날 황우슬혜는 극중 남편으로 등장한 권상우와의 케미에 대해 “사실 내가 이전까지는 결혼에 대해 관심이 없었는데 권상우, 이지원과 함께 가족으로 출연하며 처음으로 결혼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 정도로 호흡이 좋았다. 그래서 촬영 내내 너무 행복했고 마지막 촬영엔 눈물까지 핑 돌 정도로 아쉬웠다”고 고백했다.

이어 권상우는 “황우슬혜가 말한 것처럼 이런 점이 ‘히트맨’의 매력 포인트로 여겨질 수 있을 것 같다. 코믹 액션 영화이기에 대체적으로 웃기긴 하지만 중간중간 가족의 따뜻한 감정을 느낄 수 있는 영화다. 관객분들도 가장 준(권상우)이 역경을 뚫고 고군분투를 펼치는 모습을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히트맨’은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전설의 암살요원 준(권상우)이 술김에 그리지 말아야 할 1급 기밀을 그려버리며 겪게 되는 에피소드를 그린다. 극중 준이 그린 웹툰은 하루아침에 초대박이 나지만, 이로 인해 준은 국정원과 테러리스트의 추격을 받게 된다.

영화는 오는 22일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조혜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권상우 | 정준호 | 히트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