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 양준일 스타일링 비법 공개
2020. 01.15(수) 15:32
양준일
양준일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특집 슈가맨, 양준일91.19’에서 시대를 앞서간 패셔니스타 양준일의 패션 철학이 공개된다.

16일 첫 방송될 JTBC 예능프로그램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는 가수 양준일의 입국부터 생애 첫 팬미팅까지 약 2주간의 이야기를 다룬다. 프로그램의 제목에는 양준일의 데뷔년도인 1991년과 재소환 된 2019년을 기념하는 의미가 담겨있다.

양준일은 28년만의 생애 첫 팬미팅을 준비하기 위해 의상실을 방문했다. 시종일관 해맑은 미소로 일정을 소화했던 양준일은 평소와는 다르게 진지한 모습으로 의상 체크를 시작했다. 양준일은 “(의상에) 포인트를 하나씩은 줘야한다”며 “옷은 나의 파트너”라고 자신만의 뚜렷한 패션 철학을 내비쳤다. 이어 과거 활동 당시 느낌을 재현하기 위해 액세서리는 물론 소품까지 일일이 체크하는 등 열정을 불태웠다는 후문이다.

이어 양준일은 ‘시대를 앞서간 패셔니스타’가 될 수밖에 없었던 사연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부모님 사업을 돕기 위해 미국에서부터 옷을 공수하고 스스로 많은 의상을 맞추고 끊임없이 탈착하며 안목을 키웠다는 것.

이외에도 양준일의 팬미팅을 위해 의기투합한 과거 동료들과의 이야기 등이 공개되는 ‘특집 슈가맨, 양준일 91.19’는 이날 밤 11시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양준일 91.19 | 특집 슈가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