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가머니' 김민우 "부인과 사별 후 화장실에서 혼자 와인 마셔"
2020. 01.17(금) 23:00
공부가 머니? 김민우
공부가 머니? 김민우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공부가 머니?'에서 가수 김민우가 부인과 사별 후 딸을 키우며 하게 되는 고민을 상담했다.

17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공부가 머니?'에는 김민우와 딸 민정 양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김민우는 부인과 사별한 후 홀로 12세 딸을 키우면서 교육법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김민우의 고민 중에는 딸 민정이 엄마를 떠나보낸 후 더욱 어른스러운 아이로 자랐다는 것도 있었다.

심리 전문가는 민정의 현 상황에 대해 "아이가 상황을 이해하고 분석하고 해결까지 할 수 있는 능력을 추론능력이라고 한다. 민정은 이 부분이 뛰어나다. 보통 12세 이후에 발달하는 영역인데, 민정의 경우 미리 스스로 계획하고 수행하고 해결하기 때문에 발달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김민우는 너무 빨리 책임감을 느끼게 된 민정의 상황에 씁쓸한 표정을 감추지 못 했다.

그러면서도 심리 전문가는 "김민우 씨는 문장완성검사를 1/3 정도 피했다"며 김민우도 심리적인 어려움을 극복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김민우는 "부인이 떠나고 나서 화장실에서 혼자 와인도 마시고, 슬픈 노래를 들으면서 있기도 했다. 아이를 일찍 재우고 혼자 조용히 방에서 시간을 보냈다"고 고백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공부가 머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공부가 머니? | 김민우 | 김민우부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