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서장훈 지옥훈련, 김승현·문수인 ‘심기일전’ [종합]
2020. 01.18(토) 00:27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차은우 서장훈 조이 이상윤 서지석 김승현 줄리엔강 쇼리 강경준 문수인 이태선 유선호 장정윤 작가 결혼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차은우 서장훈 조이 이상윤 서지석 김승현 줄리엔강 쇼리 강경준 문수인 이태선 유선호 장정윤 작가 결혼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서장훈 지옥 훈련이 시청자들에게 실제 농구 경기를 보는 듯한 박진감으로 다가섰다.

17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에서는 서장훈, 조이, 이상윤, 서지석, 장정윤 작가와 최근 결혼한 김승현, 줄리엔강, 쇼리, 장신영 남편 강경준, 문수인, 이태선, 유선호, 아스트로 차은우 리얼 농구 예능기가 공개됐다.

서장훈은 “농구는 잘 뛰는 것도 중요하지만 오래 뛰는 게 더 중요하다”라며 장거리 달리기를 독려했다. 무려 10바퀴를 달리는 미션이었다.

이후 농구 본격 연습이 시작됐다. 이상윤 등 전문 농구선수가 아닌 이들은 실수를 연발했다.

서장훈은 “지금 여기 나와서 대충 폼만 잡아서 무슨 농구를 해?”라며 “상대가 강팀이야”라고 소리를 질렀다.

강경준은 “체력이 안 되니까.. 진짜 집중력이 떨어지더라”라며 솔직한 속내를 전했다. 김승현은 “프로팀 감독을 맡은 것처럼 정말 눈빛이 달라지시더라”라며 서장훈의 프로페셔널 정신과 승부욕을 설명하기도 했다.

서장훈의 채근을 들은 이들은 이를 악물고 다시금 연습에 매진했다. 이상윤이 겨우 심기일전해 한 골을 넣었다. 그제서 서장훈의 얼굴이 펴지면서 “아주 좋았어”라고 소리쳤다.

서장훈은 “지금 이렇게 쉬운 것도 1시간이 걸렸다. 앞으로 그렇게 할 일이 많다는 거다”라며 매서운 호랑이 감독 면모를 드러냈다.

열정 높은 서장훈은 김승현, 이상윤, 강경준, 쇼리, 줄리엔 등의 심기일전에 채찍뿐만이 아닌 당근을 던져주기도 했다. 서장훈은 무한 경쟁을 유도하며 연예인 선수단을 두 팀으로 나뉘었다. 그는 “여기서 이긴 팀은 다음 경기 선발로 나갈 것”이라고 선포했다.

승부욕이 불탄 강경준, 김승현, 줄리엔강 등 모든 멤버들은 치열하게 머리를 맞대고 전략을 짰다. 이상윤, 문수인, 차은우 등이 한팀으로 활약하며 선전했다. 레이업 등 전문 기술도 등장했고 서장훈은 냉철한 표정으로 “굿”을 외쳐 쾌감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서장훈 |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 차은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