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타 에리카,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불륜 인정…BH 측 “반성 중” [공식입장]
2020. 01.23(목) 11:29
카라타 에리카
카라타 에리카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배우 카라타 에리카의 한국 소속사 측이 불륜설을 인정, 사과의 말을 전했다.

카라타 에리카의 국내 소속사 BH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3일 티브이데일리에 “먼저 카라타 에리카의 소식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해 드립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카라타 에리카는 현재 반성하며 뉘우치고 있습니다”라고 전하며 “이 일로 인해 큰 상처를 받은 가족분들과 팬분들 관계자분들께 머리 숙여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다시금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라고 거듭 사과의 뜻을 밝혔다.

지난 22일 일본 매체 주간문춘은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아내인 안이 별거 중이라고 보도하면서,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카라타 에리카의 불륜을 이유로 들었다.

이후 이날 밤 카라타 에리카 일본 소속사 후라무는 “카라타 에리카는 경솔한 행동을 깊이 반성하고 있다. 소속사에서는 두 번 다시 이런 일이 없도록, 여러분의 신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엄하게 지도하겠다”는 입장을 밝히며 불륜설은 인정했다.

카라타 에리카는 지난해 방송된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에 모모족 우두머리 카리카 역으로 출연해 국내 대중에게도 눈도장을 찍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카라타 에리카 | 히가시데 마사히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