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퇴' 비아이 자작곡, 아이콘 신보 수록…YG "모든 역량 투자" [공식]
2020. 01.29(수) 10:44
그룹 아이콘
그룹 아이콘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그룹 아이콘이 탈퇴한 전 멤버 비아이(B.I)의 작업물을 들고 컴백한다.

29일 아이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는 YG LIFE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아이콘의 새 미니앨범에 대해 설명했다.

YG는 "이 앨범은 애초 2019년 중반기 발매를 목표로 2019년 초에 녹음이 완료된 앨범"이라며 지난해 중순 팀의 리더이자 프로듀서 역할을 맡고 있던 비아이가 갑작스럽게 탈퇴하게 됨에 따라 신곡 발표 계획이 무기한 연기됐다고 밝혔다.

YG는 "2019년 초에 완료되었던 제작물들을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에 대해 내부적으로 신중한 고민을 거듭했지만 두 가지의 큰 고민이 있었다"며 아이콘의 컴백 시점과 공백이 너무 길어질 수 있다는 깊은 우려와 단점을 고려해 비아이가 작사, 작곡한 곡들을 배제하고 처음부터 준비하기가 어려웠다고 설명했다.

YG는 비아이의 자작곡이 그대로 실린다고 밝혔고, 비아이가 참여했던 랩 파트는 제외한채 새로운 멜로디를 만들어 6인 버전으로 재녹음을 했다고 밝혔다. 또한 "비아이는 물론, 리더를 잃은 6명의 아이콘 멤버들이 팬들에게 표현하지 못한 미안함과 죄송함은 이루 말할 수 없을 것"이라며 "비록 뒤늦은 후회입니다만, 남은 6인의 아이콘 멤버들을 지켜내기 위해 YG가 할 수 있는 모든 역량과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는 입장도 밝혔다.

앞서 아이콘의 리더였던 비아이는 지난 2016년 대마초 흡입 사실이 밝혀지면서 논란을 야기했고, 지난해 6월 팀을 탈퇴했다.

이하 아이콘 미니앨범 관련 YG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YG엔터테인먼트입니다.

아이콘의 2020년 새 미니앨범 [i DECIDE]에 관해 설명드리고자 합니다.

오는 2월 6일 선보일 아이콘의 새 미니앨범에는 총 5곡의 신곡이 수록될 예정입니다.

이 앨범은 애초 2019년 중반기 발매를 목표로 2019년 초에 녹음이 완료된 앨범이었습니다.

하지만 작년 중순께 팀의 리더이자 프로듀서 역할을 맡고 있던 B.I가 갑작스럽게 탈퇴하게 됨에 따라 신곡 발표 계획이 무기한 연기되었으며, 회사는 2019년 초에 완료되었던 제작물들을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에 대해 내부적으로 신중한 고민을 거듭해왔습니다.

두 가지의 큰 고민이 있었습니다.

첫 번째는, B.I가 작사 작곡에 참여한 곡들을 모두 배제하고 신곡들을 처음부터 다시 준비하는 방법을 고민하였지만, 아이콘의 컴백 시점과 공백이 너무 길어질 수 있다는 깊은 우려와 단점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두 번째는, B.I가 참여한 랩 파트들을 모두 제외하고 새로운 멜로디를 만들어 다른 멤버들이 재녹음하는 방법이 있었는데 이 역시 기존 곡들에서 각 파트를 소화한 멤버들의 순서와 균형이 모두 엉키면서 6명의 파트와 순서를 다시 정하고 처음부터 다시 녹음해야 하는 과정을 거쳐야만 했습니다. 멤버들과 회사는 오랜 고민 끝에 첫 번째와 두 번째 방법을 모두 활용하는 방향으로 결정하였습니다.

기존 곡들의 경우 B.I의 단독 작곡이 아니라 YG의 내부 작곡진들과 함께 작업한 공동 작품이라는 점, 준비 기간 동안 아이콘 멤버들의 노력과 애정이 깃든 곡이라는 점에서 수정하여 사용하기로 하였으며 다른 멤버들의 작곡 참여를 독려함으로써, 이번 새 앨범에 처음으로 작곡가로 이름을 올리게 된 다른 멤버의 신곡을 추가하였습니다.

B.I는 물론 리더를 잃은 6명의 아이콘 멤버들이 그동안 팬들에게 표현하지 못한 미안함과 죄송한 마음은 이루 말할 수 없을 것입니다. 이들을 잘 관리하지 못한 회사 역시 팬 여러분들에게 말로 다하기 어려운 죄송한 마음을 전합니다.

비록 뒤늦은 후회입니다만, 남은 6인의 아이콘 멤버들을 지켜내기 위해 YG가 할 수 있는 모든 역량과 투자를 아끼지 않겠습니다.

늘 지지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팬분들의 마음을 헤아리고 감사하는 마음으로 보답하겠습니다. 새롭게 시작하는 여섯 명의 아이콘 멤버들의 첫 행보에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YG]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비아이 | 아이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