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란 "우리 또 만나요"…'우다사' 종영 소감 [TD#]
2020. 01.30(목) 11:42
우다사, 김경란
우다사, 김경란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방송인 김경란이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 마무리 소감을 전했다.

김경란은 30일 자신의 SNS에 장문의 글을 남기며 MBN 예능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이하 '우다사') 시즌 1 마무리에 대한 아쉬움을 밝혔다.

김경란은 "막막하고 떨려서 움츠려있던 시작이 이런 추억을 선물해 줄지 몰랐다. 사랑스러운 멤버들과 함께하면서, 틀 안에 꼭 갇혀있던 나의 맘을 많이 들여다보고 틀을 깨보자 파닥파닥 움직여보는 시도도 할 수 있었다"며 "나 자신을 아낄 때 진정 행복할 수 있고 다른 사람을 향한 마음도 편안할 수 있고 인생이 설렐 수도 있다는 걸 이번 '우다사'를 통해 깨달았다"고 말했다.

끝으로 김경란은 "우리 또 만나요. 또 새로운 추억 만들어가요"라고 덧붙였다.

또한 김경란은 '우다사' 출연진들과 함께 한 사진을 게재하며 남다른 우정을 입증했다. 사진에는 박영선, 박은혜, 김경란, 호란, 박연수가 들뜬 얼굴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김경란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경란 | 우다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