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최수영, 별명이 ‘유노윤호 천적’ 된 사연
2020. 01.31(금) 17:07
아는 형님 진서연 최수영
아는 형님 진서연 최수영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그룹 소녀시대 겸 배우 최수영이 본인의 별명을 밝혔다.

2월 1일 방송될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배우 최수영, 진서연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한 드라마를 함께 촬영하며 호흡을 맞추게 된 두 사람이 유쾌한 입담을 뽐낸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두 배우는 시작부터 강렬한 입담으로 형님들을 사로잡았다. 특히 그동안 예능프로그램에 많이 출연하지 않았던 진서연은 털털한 반전 매력을 뽐내며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이다.

최수영은 “내 별명은 동방신기 유노윤호 선배님의 ‘천적’이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열정 가득한 유노윤호와 반대되는 모습을 보고, 누리꾼들이 해당 별명을 붙여줬다는 것. 이어 인터넷에서 화제가 된 문제의 영상이 공개되며 큰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최수영은 “그 영상을 재미있게 봐준 누리꾼들에게 감사하다”라며 열심히 임하지 못해 부끄러웠던 이후의 심정을 설명했다. 그 말을 들은 이수근은 “최수영을 이해한다”라며 본인의 경험담을 풀어 모두의 공감을 사기도 했다.

최수영이 갖게 된 ‘유노유노의 천적’ 별명의 비하인드 스토리는 이날 밤 9시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진서연 | 최수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