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7' 체리블렛, 완전히 달라진 '블렛 모드'로 변신
2020. 02.04(화) 12:33
체리블렛
체리블렛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그룹 체리블렛(해윤 유주 보라 지원 레미 채린 메이)이 신곡 '무릎을 탁 치고(Hands Up)'의 새로운 콘셉트를 공개했다.

체리블렛은 오는 11일 저녁 6시 디지털 싱글 '무릎을 탁 치고'를 공개하고 음악 활동에 나선다.

이번 활동은 지난해 5월 발매한 두 번째 싱글 '러브 어드벤처(LOVE ADVENTURE)' 이후 약 9개월 만의 컴백이며, 7인조로 재정비 후 새롭게 선보이는 활동이다.

체리블렛의 컴백을 맞아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3일 체리블렛 공식 SNS를 통해 신곡 '무릎을 탁 치고'의 타이틀 포스터를 게재하고 완전히 새롭게 바뀐 콘셉트를 공개했다.

공개된 두 장의 포스터에서는 한층 힙하고 에너제틱하게 변화한 체리블렛의 비주얼이 눈에 띈다. 거리를 장악한 와일드한 모습으로 신곡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체리블렛의 신곡 '무릎을 탁 치고'는 주변 시선은 신경 쓰지 말고 분위기를 즐겨보자는 당찬 에너지를 담은 트랩 장르의 곡이다. 지난해 'Q&A' '네가 참 좋아(Really Really)'로 체리블렛이 러블리한 '체리 모드'를 선보였다면, 2020년을 여는 '무릎을 탁 치고'에서는 더욱 강렬하고 힙하게 '블렛 패(Bullet Patch)'를 마치고 '블렛 모드'로 변신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체리블렛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