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아 기상캐스터, 신동과 '찰칵' 장난기 넘치는 표정 [TD#]
2020. 02.05(수) 14:26
정오의 희망곡, 김민아 기상캐스터, 신동
정오의 희망곡, 김민아 기상캐스터, 신동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김민아 기상캐스터가 가수 신동과 함께 '정희' 출연을 추억했다.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는 5일 오후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오늘의 스페셜 DJ 신동. 남자 김신영, 줄여서 '남신' 원래 자기 자리였던 듯 자연스럽게 두 시간 썰고 가셨는데요"라며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거기에 화룡점정 핫스타 김민아 기상캐스터. 궁금한 게 너무 많아 한 시간이 부족했습니다. 나중에 신디랑 한 번 더 만나요"라고 말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장난기 넘치는 표정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는 김민아 기상캐스터와 신동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날 김민아 기상캐스터는 게스트로 출연해 스페셜 DJ 신동과 남다른 호흡을 뽐냈다. 김민아 기상캐스터는 "기상캐스터는 프리랜서라 아직 소속사가 없다. 최근 스케줄이 많아져 힘들다는 생각이 든다. 소속사분들의 연락 기다리고 있다"며 "SM분들 연락 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MBC FM4U '정희'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민아 | 신동 | 정오의 희망곡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