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봉준호x한진원, '아카데미 시상식' 각본상 영예 "큰 영광 감사"
2020. 02.10(월) 10:43
아카데미 시상식, 기생충
아카데미 시상식, 기생충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영화 '기생충'이 각본상을 수상했다.

'제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이하 '아카데미 시상식')이 9일(현지시간) LA 돌비극장에서 열렸다. '기생충'(감독 봉준호·제작 바른손이앤에이)은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감독상, 작품상, 각본상, 편집상, 미술상, 국제장편영화상 등 총 6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이날 먼저 '기생충'이 마주한 건 각본상의 결과였다. '기생충'의 각본을 맡은 한진원 작가와 봉준호 감독은 '나이브스 아웃' '결혼이야기' '1917'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와 각본상 각축을 벌였다.

이어 각본상의 주인공은 '기생충'으로 밝혀졌다. 봉준호 감독은 배우들의 기립박수를 받으며 쾌재를 불렀다. 그는 한진원 작가와 무대 위로 올라가 "감사합니다. 정말 큰 영광이다"라는 말로 운을 뗐다.

봉준호 감독은 "국가를 대신해서 각본을 쓰는 건 아니지만 매번 쓸 때마다 큰 부담감과 함께한다, 하지만 이번 상은 한국에도 큰 의미가 있다 생각한다. 언제나 많은 영광을 주는 아내에게 감사하고, 대사를 멋지게 화면에 옮겨준 배우들에게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했다.

한진원 작가는 "미국에 할리우드가 있듯이, 한국엔 충무로가 있다. 충무로의 모든 스토리텔러와 영화 제작자들에게 이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기생충 | 아카데미 시상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