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신혜선 "큰 키, 콤플렉스였다"
2020. 02.10(월) 11:22
씨네타운
씨네타운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씨네타운'에서 배우 신혜선이 과거 자신의 콤플렉스가 큰 키였다고 밝혔다.

10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장예원의 씨네타운'(이하 '씨네타운')에서는 영화 '결백'(감독 박상현·제작 소니픽쳐스엔터테인먼트코리아)의 신혜선 배종옥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한 청취자는 신혜선에게 "키가 매우 크다"고 문자를 보냈다. 이에 신혜선은 "솔직히 키가 큰 편이다. 알려지지 않았을 때 큰 키가 콤플렉스였다. 모르는 분들이 볼 때마다 키 크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에 DJ 장예원은 "얼굴이 작다 보니 화면에서는 아담한 느낌이 나는 것 같다. 키가 커서 놀랐다. 키가 정확히 몇이냐"고 물었다. 그러자 신혜선은 "정확히 재보진 않았다. 172cm 정도 되는 것 같다"고 답했다.

'결백'은 기억을 잃은 채 살인사건의 용의자로 몰린 엄마 화자(배종옥)의 결백을 밝히려는 변호사 정인(신혜선)이 추시장(허준호)과 마을 사람들이 숨기려 한 추악한 진실을 파헤쳐가는 무죄 입증 추적극이다. 신혜선은 서울 지법 판사출신의 대형 로펌 에이스 변호사 정인 역을, 배종옥은 정인의 엄마 화자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씨네타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배종옥 | 신혜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