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애중계' 서장훈 VS 김제동, 돌싱남 미팅 대립 [T-데이]
2020. 02.11(화) 15:17
편애중계
편애중계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편애중계'에서 방송인 서장훈과 김제동이 팽팽한 대립각을 세운다.

11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편애중계'에서는 김성주 붐 김제동 서장훈 안정환 김병현 등 6명의 MC들이 두 번째 사랑을 찾아 나선 돌아온 싱글 남자(돌싱남)들의 3 대 3 미팅 중계에 나선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돌싱남들의 노련한 매력 어필이 이어지는 가운데 한 선수가 첫 만남부터 상대 여성의 손을 잡는 과감한 행동을 보였다. 이를 지켜본 농구팀 중계석과 야구팀 중계석이 서로 다른 의견을 내며 맞섰다.

특히 김제동은 "거침없이 나가는 게 좋다"며 적극적인 모습을 주장했다. 이에 반해 서장훈은 "밑도 끝도 없이 손을 잡으면 여성분들이 싫어할 수 있다"며 조심스러운 태도를 드러냈다.

자칭 연애 전문가 김제동과 돌싱남 선배 서장훈 중 과연 누가 연애 카운슬링의 승자가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제동 | 서장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