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유키스 출신 일라이 "결혼 발표 후 위기, 급식 배송도 했다"
2020. 02.11(화) 17:30
비디오스타, 일라이, 유키스
비디오스타, 일라이, 유키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일라이가 유부남 아이돌로서 겪었던 안타까운 고충들을 '비디오스타'에서 털어놓는다.

1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김정태, 육중완, 심지호, 일라이가 출연하는 '니가 알던 내가 아냐! 구민아빠' 특집으로 꾸며진다.

그룹 유키스 출신 일라이는 현역 남자 아이돌 그룹 멤버 중 최초 결혼 사실을 발표해 화재 됐던 바 있다. 일라이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결혼 사실 공개 후 '유키스에서 필요 없다 나가라' 등의 협박 편지를 수차례 받았다"며 당시의 힘겨웠던 심정을 토로했다.

이어 그는 "집에는 아내와 아이가 있고, 활동할 때는 멤버들이 있기에 힘들어도 포기할 수 없었다"며 일과 사랑 모든 것에 책임을 다했던 과거를 회상했다. 어려웠던 시절을 고백한 그에게 모든 출연진들도 아낌없는 응원의 박수를 보냈다.

일라이는 결혼 후 학교 급식 배송 일을 했다는 사실도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일이 적었던 시기에 가장으로서 위기감을 느꼈던 그는 "단 한 번도 도전해보지 않았던 일도 할 수밖에 없었다. 새벽 1시부터 오후 4시까지 급식 배송 일을 했다"고 전했다. 일라이는 힘들었던 때의 이야기를 하면서도 "좋은 경험이 되었다"고 덧붙여 가장으로서의 든든한 면모를 내비쳤다.

이 가운데 촬영장에는 반가운 응원 메시지가 도착했다. 다름 아닌 사랑스러운 아들 민수의 깜짝 영상 편지였던 것. 아빠를 향한 민수의 깜찍한 응원에 모두가 흐뭇한 미소를 보였다는 후문이다.

곧 아들에 이어 또 하나의 영상 편지 공개되어 일라이가 눈물을 보였다. 마지막 영상 편지 시작과 동시에 일라이가 눈시울을 붉혔다고. 과연 그를 울게 한 영상 편지의 주인공은 누구였을지, 일라이의 가장으로서의 애환과 사랑스러운 아이들의 모습은 11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에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비디오스타 | 유키스 | 일라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