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산회담' 여현수 "조연·단역 배우, 출연료 미지급 多"
2020. 02.12(수) 00:23
여현수, 정산회담
여현수, 정산회담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정산회담'에서 배우 출신 재무설계사 여현수가 출연료 미지급에 대해 말했다.

11일 밤 첫 방송된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정산회담'에서는 노형욱의 자산 내역이 공개됐다.

이날 노형욱은 연기 활동이 잘 풀리지 않아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털어놨다. 이에 인쇄소, 택배업체 상하차 등 수많은 일을 해왔다.

특히 연기학원 강사로도 일했던 노형욱은 "학원이 재정 상태가 좋지 않아서 급여가 밀렸다"고 말했다.

배우들의 상황을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는 여현수는 "출연료의 경우에 주연 배우들은 잘 받지만, 단역이나 조연 배우들이 못 받는 경우가 정말 많다"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정산회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노형욱 | 여현수 | 정산회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