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일, '라디오스타' 출연 확정…19일 녹화 진행
2020. 02.13(목) 09:50
양준일
양준일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가수 양준일이 '라디오스타' 출연을 확정했다.

13일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 측은 양준일이 19일 상암 스튜디오에서 녹화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양준일은 1990년 '리베카'로 데뷔해 2001년까지 활동하다 연예계를 떠나 종적을 감췄다. 지난해 그의 과거 활동 영상이 온라인에서 큰 화제가 됐고, 그의 독보적인 댄스, 패션 센스 등으로 '탑골 GD'라는 별명을 얻었다. 당해 12월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로 19년 만에 강제 소환당한 양준일은 팬미팅, 콘서트 등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고 있다.

이 가운데 예능에서 자주 볼 수 없었던 양준일의 '라디오스타' 출연 소식이 전해지자 팬들의 관심도 뜨거운 상황이다. MBC 대표 토크쇼 출연인 만큼 양준일이 어떤 이야기를 풀어낼지 관심이 모아진다.

그런가 하면 안영미는 MC 합류 소감 인터뷰에서 가장 만나고 싶은 게스트로 양준일을 뽑은 바 있다. 그는 "양준일 씨, 너무 뵙고 싶어요"라며 직접 러브콜을 보내기도 했다. 드디어 만남이 성사된 두 사람에게 눈길이 쏠린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양준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