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소녀 다영 "추자도 고향, 섬 들썩일 것"
2020. 02.16(일) 21:02
복면가왕, 우주소녀 다영 고향 추자도
복면가왕, 우주소녀 다영 고향 추자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복면가왕'에 출연한 그룹 우주소녀 다영이 고향 추자도에 대한 사랑을 드러내 화제다.

16일 저녁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낭랑18세가 5연속 가왕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낭랑18세는 가왕방어전에서 브라키오사우루스를 꺾고 5연속 가왕의 자리에 올랐다. 가면을 벗은 브라키오사우루스는 우주소녀 다영이었다.

가면을 벗은 다영은 "우주소녀 멤버 중 다섯 번째로 '복면가왕'에 출연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다영은 "내 고향이 추자도다. 처음 데뷔할 때 우리 섬에서 걸그룹이 나왔다고 섬이 들썩였다. 지금도 추자도 내려가면 온 섬 주민들이 나와서 선착장에서 반겨주신다"며 "'복면가왕' 방송되면 섬이 들썩이다 못해 일어날 것"일고 해맑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복면가왕' 방송 직후 추자도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화제를 모았다. 추자도는 제주도 북부 해상에 있는 섬이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복면가왕']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다영 | 복면가왕 | 우주소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