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태범, 이상화와 한솥밥…본부이엔티 전속계약 [공식]
2020. 02.20(목) 10:53
모태범
모태범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모태범이 이상화 소속사에 둥지를 틀었다.

20일 본부이엔티는 "2010년 벤쿠버 올림픽에서 한국 사상 첫 스피드 스케이팅 남자 500m 금메달의 기쁨을 안겨주었던 모태범 선수가 본부이엔티와 전속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현재 소속돼 있는 이상화 선수의 추천으로 만남이 성사되었고, 앞으로 모태범 선수가 다재다능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겠다고 밝혔다.

모태범 선수는 현재 본부이엔티 소속 UFC선수 김동현과 함께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찬다'에 출연하는 등 방송 활동을 하고 있다.

본부이엔티는 건강하고 밝은 이미지의 스포츠선수 출신 및 방송인을 다수 보유한 매니지먼트 회사로, 추성훈 김동현 이상화 황광희 정다래 등이 소속돼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본부이엔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모태범 | 이상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