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희 "출산 후 회복 중, '살림남' 감사" 하차 소감
2020. 02.27(목) 08:08
살림하는 남자들, 율희 하차
살림하는 남자들, 율희 하차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최근 출산한 쌍둥이의 근황과 함께 '살림남2' 하차 소감을 전했다.

26일 율희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많은 분들이 쌍둥이 출산을 축하해주셔서 정말 감사한 마음으로 힘차게 회복하고 있다"는 글을 게재했다.

율희는 최근 출산한 둘째, 셋째 아이의 모습과 함께 출산 후 자신의 모습을 함께 공개했다.

또한 이날 방송을 끝으로 남편 최민환과 함께 하차하게 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2'(이하 '살림남') 하차 소감도 전했다.

율희는 "2018년 12월부터 올 2월까지 생각보다 많은 시간을 '살림남2'과 함께했다. 정말 마지막이라고 생각하니 아쉽기도 하면서 다시 한번 감사한 마음을 갖게 된다. 많은 분들께서 주신 사랑과 응원, 그리고 조언들 모두 잊지 않고 앞으로도 힘차게, 지금처럼 행복하게 살겠다"고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이하 율희 글 전문

여러분 늦게나마 인사드려요.

너무나도 많은 분들께서 쌍둥이 출산을 축하해주셔서 정말 감사한 마음으로 힘차게 회복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2018년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생각보다 많은 시간을 '살림남'이라는 프로그램으로 여러분들께 매주 인사를 드렸었는데요.

오늘이 정말 마지막이라고 생각하니 아쉽기도 하면서 다시 한번 감사한 마음을 가지게 되네요. 많은 분들께서 주신 사랑과 응원, 그리고 조언들 모두 잊지 않고 앞으로도 힘차게 지금처럼 행복하게 살아가겠습니다.

무엇보다도 가족 같은 분위기로 편하게 촬영할 수 있게 해주신 살림남 모든 스태프분들께 고생하셨다고 전해드리고 싶어요. 저에게 또 이런 소중한 인연이 생길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기억에 많이 남을 것 같아요. '살림남' 식구분들 너무 감사해요. 최고.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율희 SN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살림남2 | 살림하는 남자들 | 율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