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귀' 전현무 "헤이지니, 솔직히 긴가민가했다" 고백
2020. 03.15(일) 17:10
당나귀귀
당나귀귀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당나귀귀'에서 방송인 전현무가 키즈 크리에이터 헤이지니에 대해 이야기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귀')에서는 발에 심각한 부상을 입은 헤이지니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전현무는 헤이지니에 대해 "지난주 방송 이후 엄청난 화제가 됐다. 난 솔직히 긴가민가했다. 어린이들의 대통령이기 때문"이라며 "방송 당일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헤이지니는 "원래 내가 아이처럼 발랄한 캐릭터다. 근데 방송 이후 어린이 친구들이 몰랐던 나의 새로운 모습을 봤다더라"라며 "바지사장, 두 얼굴 등 새로운 수식어도 생겨났다"고 털어놨다.

또한 그는 "나는 수평적이지 않았다. 편집 때문에 그런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전현무는 "이곳에 앉으면 다들 저렇게 이야기한다"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당나귀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당나귀귀 | 전현무 | 헤이지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