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임달' 이드리스 엘바, 코로나19 확진 판정 [TD할리웃]
2020. 03.17(화) 09:05
이드리스 엘바, 코로나19
이드리스 엘바, 코로나19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영국 배우 이드리스 엘바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드리스 엘바는 1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늘 아침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난 괜찮다. 아직 아무런 증상이 없지만 격리된 상태다. 나의 상황을 계속해 알려줄 테니 당황하지 않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함께 공개된 영상에서 이드리스 엘바는 "최근 만남을 가진 지인이 양성 판정을 받아 검사를 받게 됐다"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손을 씻는 습관을 들이고, 사회적으로 사람들과 잠시 거리를 뒀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드리스 엘바는 1995년 BBC 드라마 '앱솔루틀리 패뷸러스'로 데뷔한 배우로, 영화 '토르' 시리즈와 '어벤져스' 시리즈에서 헤임달 역으로 활약하며 국내외 영화 팬들에 눈도장을 찍었다. 이 밖에도 '프로메테우스' '스타트랙 비욘드' '분노의 질주: 홉스&쇼' 등에 연이어 출연하며 인기를 실감케 했다.

한편 이드리스 엘바의 코로나19 확진은 할리우드 계에서 4번째다. 앞서 톰 행크스와 리타 윌슨 부부가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으며, 최근 유연석과 영화 '고요한 아침'의 촬영을 앞둔 올가 쿠릴렌코까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밖에도 스포츠 선수, 축구 감독 등 양성 반응을 보이는 사람이 늘어가고 있어 세계에 충격을 선사하고 있는 상황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영화 '분노의 질주: 홉스&쇼' 포스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드리스 엘바 | 코로나19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