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 '부럽지'서 리액션 부자 등극
2020. 03.17(화) 16:44
전소미
전소미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프로젝트 그룹 아이오아이 출신 가수 전소미가 다채로운 리액션을 보여주며 공감 요정으로 등극했다.

전소미는 16일 방송된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이하 부럽지)에서 리액션 부자의 면모를 보여줬다.

막내 MC 전소미는 '부럽지'에서 현실 커플들의 소소한 설렘에도 가장 먼저 반응하는 모습으로 귀여움을 자아냈다. 지숙과 이두희 커플이 등장하자마자 깍지 낀 손을 보며 '부럽지' 리액션을 연발했다.

또 장도연과 같은 부분에서 부러운 마음을 동시에 표현하며 '부럽지' 시스터즈의 '케미'를 자랑했다. '아들과 여자친구의 여행을 허락해주겠다'는 허재의 발언에 물개 박수를 치며 격하게 호응해 폭소케 했다.

이어 전소미는 부모님의 결혼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전소미는 "우리 엄마도 거짓말을 했다. 할머니가 외국 남자랑 결혼하면 가만 안 둔다고 해서 그냥 사귀기만 한다고 하다가 결혼을 해버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할머니가 아빠를 보더니 '우리 딸이랑 결혼하고 싶으면 한국어 떼고 오라고 해서 아빠가 어학당 가서 한국어를 배우고 와 결혼하게 됐다"며 부모님의 결혼 풀스토리를 밝혔다.

이밖에도 공공장소에서 스스럼없이 스킨십을 하는 이원일과 김유진 커플의 애정행각에도 요란법석 리액션을 보여줘 웃음을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부러우면 지는거다 | 아이오아이 | 전소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