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블레스유2' 한혜연 "갑질 당한 스트레스, 술로 풀었다" [TV온에어]
2020. 03.20(금) 06:45
밥블레스유2 한혜연
밥블레스유2 한혜연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밥블레스유2' 한혜연이 과거 갑질 관련 일화를 전했다.

19일 밤 방송된 Olive 예능프로그램 '밥블레스유2'에서는 한혜연이 게스트로 출연해 맛집을 방문했다.

이날 '밥블레스유2'에서는 갑질을 당했다는 한 신청자의 사연이 소개됐다. 신청자는 계약서까지 쓰고 첫 출근을 앞둔 회사에서 간부의 지인 때문에 채용을 취소하겠다는 통보를 받았다고 했다.

이를 들은 한혜연은 분노를 터뜨렸다. 송은이는 "그 회사 잘 될 것 같지 않다. 인재를 놓친 것"이라며 사연자를 위로했다.

이어 '밥블레스유2' 멤버들은 한혜연에게 "언니는 갑질 당한 적 있느냐"고 물었다. 이에 한혜연은 "당연히 있다"고 말했다.

한혜연은 "광고 촬영을 하기로 해서 날짜를 잡고 준비를 하고 있었다. 그런데 촬영을 못할 것 같다고 일정이 연기됐다고 하더라. 연락을 준다고 하더니, 똑같은 모델이 촬영한 똑같은 광고가 방송되더라"고 말했다.

이어 한혜연은 갑질 당한 스트레스를 어떻게 풀었냐는 질문에 "그냥 먹었지 뭐. 술 먹었다"고 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Olive '밥블레스유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밥블레스유2 | 한혜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