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의사생활' 신현빈, 첫 출연 소감 "성장해가는 과정 지켜봐 달라"
2020. 03.20(금) 11:34
슬기로운 의사생활
슬기로운 의사생활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 신현빈이 첫 출연 소감을 전했다.

신현빈은 20일 소속사 유본컴퍼니를 통해 첫 출연 소감을 밝혔다. 그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릴 만큼 다양한 사람들이 있는 병원에서 장겨울이 앞으로 어떻게 변화하고 성장해가는지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라며 캐릭터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신현빈은 "좋은 분들과 좋은 작품을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 여러모로 걱정이 많으실 시기지만, 우리의 소소하고 따스한 이야기를 마음 편안히 즐겨주시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19일 방송된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극본 이우정·연출 신원호)에서는 신현빈이 외과 레지던트 3년 차 장겨울 역으로 본격 등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신현빈이 맡은 장겨울은 이름만큼 차갑고 무뚝뚝한 성격이지만, 환자를 보살피는 일에 대해서는 한 치의 물러섬 없이 뜨겁고 열정적인 인물이다. 전공의가 단 한 명뿐인 외과에서 이익준(조정석)을 비롯한 교수들의 애정과 신임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매주 목요일 밤 9시 방송.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유본컴퍼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슬기로운 의사생활 | 신현빈
싸이월드공감